default_top_notch
ad50
item45

‘무더위 탈출에 제격’ 납량특집 공포체험 눈길

기사승인 2019.07.11  17:03:59

공유

- 한국민속촌, 12일 티켓 오픈

[트래블바이크뉴스=김지현 기자] 한국민속촌이 올여름 야심차게 선보이는 납량특집 공포체험 ‘귀굴’ 티켓 판매를 12일에 시작한다.

7월 27일부터 야간개장 오픈과 함께 선보이는 공포체험 귀굴은 무려 400미터가 넘는 야외 코스로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사당, 초가집, 정자 등 민속촌 고유의 자산과 특수미술, 호러 캐릭터를 접목해 한국적인 공포를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체험으로 탄생시켰다.

체험 코스는 총 19개로 나뉘며 체험 진행에 약 15분 정도가 소요된다. 시체터, 무덤가, 폐가 등을 지나며 정해진 미션을 수행하게 된다. 공포 수위가 높은 관계로 초등학생 이하, 노약자, 임산부, 심장 질환자 등은 참여가 불가능하며 사진 및 동영상 촬영이 엄격하게 제한된다.

귀굴 체험이 부담스럽다면 VR 공포체험 ‘저주의 시작’을 추천한다. 귀굴 체험의 프리퀄 격인 저주의 시작 체험권은 현장 구매 가능하다. 이 외에도 이방, 대감, 기생 등 조선시대 캐릭터가 호러 분장을 하고 거리 퍼포먼스에 나서며, 호러 분장 체험을 해보는 유료 체험존도 마련된다.

소셜커머스 위메프에서 12일부터 단독으로 판매하는 티켓은 귀굴 체험 이용권과 애프터(After)4 자유이용권 할인권으로 구성되며 7월 27일부터 8월 15일까지 사용 가능하다. 매일 공포 체험 인원이 한정되어 있는 관계로 소량 판매만 진행될 예정이다.

불교문화사업단, 외국인 장교들에게 ‘나눔 템플스테이’ 지원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 지난 8일과 9일 주한 외국인 장교 및 가족들에게 나눔 템플스테이 체험을 지원했다. 사진/ 한국불교문화사업단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 지난 8일과 9일 주한 외국인 장교 및 가족들에게 나눔 템플스테이 체험을 지원했다.

이번 나눔 템플스테이는 한국불교문화사업단과 국방대학교가 연계한 것으로, 한국 전통문화와 불교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국방대학교에 재학 중인 외국인 장교와 그 가족들 50여명에게 제공했다.

장성 백양사에서 진행된 이번 템플스테이에서 참가자들은 한국 사찰음식의 대가 정관스님과 사찰음식을 만들며 제철 채소를 활용한 한식을 맛봤다. 이어 효명스님과의 차담을 통해 그간의 어려움과 고민 등을 해소하는 시간을 가졌다.

참가자들은 “평화롭고 고요한 시간이었다. 백양사에서의 따뜻한 기억은 오래도록 남을 것 같다. 음식 역시 아주 맛있었다”는 소감을 전했다.

김지현 기자 travel-bike@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바이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4
ad53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5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5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