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0
item45

근로자 휴가지원사업, “국내여행, 휴가사용 모두 늘었다”

기사승인 2019.06.19  19:39:19

공유

-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 실태조사 결과 발표 및 워크숍과 우수기업 시상식’도 개최

[트래블바이크뉴스=김지현 기자]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는 19일(수) 오전 10시 서울 드래곤시티에서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 실태조사 결과 발표 및 참여기업 담당자 워크숍과 더불어 우수기업 시상식’을 개최하였다.

휴가문화 개선 및 국내여행 활성화를 위하여 도입된 근로자 휴가지원사업은 근로자(20만원), 기업(10만원), 정부(10만원)가 공동으로 비용을 적립하여 근로자가 국내여행에 사용하는 사업으로, 지난 해 2만명(2,441개사)에 이어 올해 8만명(7,518개사)의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근로자가 참여하고 있다.

2018년 사업에 참여한 기업 관계자 208명 및 근로자 1,019명을 대상으로 지난 2월부터 조사하여 이날 발표된 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사업참여 기간* 동안 국내여행 일수(8.5일) 및 횟수(4.1회)가 모두 전년동기 대비 50% 이상 증가하였으며, 정부지원금(10만원) 보다 약 9.3배(925,524원)를 총 여행경비로 사용하여 국내여행 소비촉진 효과도 크게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참여근로자의 54%가 당초 계획에 없던 국내여행을 다녀왔으며 40%가 해외여행에서 국내여행으로 계획을 변경한 것으로 조사되어 국내여행의 신규 수요 창출에도 기여했던 것으로 조사되었다.

사업 참여를 통해 연차휴가 사용률(82.8%)이 전년보다 증가하였으며 참여기업에게는 직원만족도 증진 및 복리후생이 좋은 기업이미지를 형성하는데 도움이 되어 참여기업(86.8%)과 근로자(86.1%) 모두 높은 추천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원주시민 대상 문화관광행사 개최

한국관광공사는 오는 25일 낮 11시부터 원주혁신도시 본사에서 일반시민과 소통을 위한 문화관광행사 ‘한국관광공사로 떠나는 일일여행’을 개최한다. 사진/ 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 이하 공사)는 오는 25일 낮 11시부터 원주혁신도시 본사에서 일반시민과 소통을 위한 문화관광행사 ‘한국관광공사로 떠나는 일일여행’을 개최한다.

‘일일여행’은 공사 창립 57주년을 맞이하여 원주혁신도시 내에 청년기업 및 소상공인들에게 판로를 제공하고, 원주 일반시민과 혁신도시 기업 종사자 간 소통의 기회를 마련코자 기획됐다.

동 행사에서는 원주 지역 청년뮤지션인 ‘오빠친구동생’ 등의 초청 공연과 관광사진전 등 볼거리와, 원주 청년들의 기획상품으로 구성한 ‘청년마켓, 미로예술시장 체험프로그램 등이 준비됐다.

공사는 또한 시민들이 공사 개방시설을 보다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공사 개방시설 스탬프 투어’를 진행한다. 선착순으로 투어를 완료한 400명에게 미로예술시장에서 운영하는 체험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또한 행사당일 방문객 모두에게 기념품을 증정하며, 텀블러 소지시 아메리카노를 500원에 제공한다.

김지현 기자 travel-bike@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바이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4
ad53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5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5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