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0
item45

20일부터 한가위 귀성열차 예매시작 “예매는 어떻게?”

기사승인 2019.08.19  19:20:14

공유

- 노선 따라 판매날짜가 달라.. 현장 구매는 이미 줄서기 시작

[트래블바이크뉴스=양광수 기자] 민족 최대의 명절, 한가위로 추석 승차권 예매 전쟁이 시작된다.

9월 11일부터 9월 15일, 5일간 추석연휴의 무궁화호 이상(관광전용열차 포함)모든 열차 승차권을 오는 20일과 21일 양일에 걸쳐 예매할 수 있다.

오는 20일에는 경부, 경전, 동해, 대구, 충북, 경의, 경원, 경북, 동해남부선을 오전 7시부터 오후 3시까지 홈페이지(PC·모바일)로 예매할 수 있으며, 오전 8시부터 오전 11시까지 지정 역과 대리점에서 예매할 수 있다.

9월 11일부터 9월 15일, 5일간 추석연휴의 무궁화호 이상 모든 열차 승차권을 오는 20일과 21일 양일에 걸쳐 예매할 수 있다. 사진/ 양광수 기자

오는 21일에는 호남, 전라, 강릉, 장항, 중앙, 태백, 영동, 경춘선이 오전 7시부터 오후 3시까지 홈페이지(PC·모바일)로 예매할 수 있으며, 오전 8시부터 오전 11시까지 지정 역과 대리점에서 예매할 수 있다. 현장 예매의 경우 지난해보다 한 시간 일찍 판매된다.

예매매수도 크게 변동됐다. 기존 1인당 4매로 한정됐던 열차표는 1인당 최대 12매(1회당 6매 이내, 4인 동반석 1세트는 4매로 산정)로 한정된다. 1회당 6매 이내로 4인 동방석은 4매로 산정된다. 결제기간은 오는 21일 수요일부터 25일까지며 기간 내 결제가 완료하지 않을 경우 자동 취소된다.

19일 서울역에는 귀성 열차표를 현장 구매하기 위해 늦더위에도 많은 사람들이 장사진을 이루기도 했다. 사진/ 양광수 기자

한편, 오늘(19일) 서울역에는 귀성 열차표를 현장 구매하기 위해 늦더위에도 많은 사람들이 장사진을 이루며 줄을 서는 진풍경이 나타나기도 했다.

한국철도공사 관계자는 “명절 승차권의 예매 특성상, 접속자가 많아서 접속 이후 대기 번호 발급 및 실제 예매까지 일정 시간이 소요되므로 안정적인 통신상황 유지가 중요하다”며 “모든 철도이용자들이 추석 연휴 편안하게 귀성할 수 있도록 철도서비스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PC브라우저를 이용할 추석 승차권 예약 버튼을 클릭하고 로그인으로 이동한 후 명절 승차권 예매를 진행하면 된다. 사진/ 코레일

현장 예매 외에도 PC브라우저를 이용할 추석 승차권 예약 버튼을 클릭하고 로그인으로 이동한 후 명절 승차권 예매를 진행하면 된다. 명절 승차권 조회 및 예매에서 잔여좌석을 확인할 수 있다.

모바일 웹과 코레일전용 어플리케이션 코레일톡으로도 추석 열차권 구매가 가능하다. 두 가지 방법 모두 이용할 경우 브라우저에 주소를 입력한 뒤, 동의문 안내를 읽고, 로그인을 할 수 있다. 마찬가지로 승차권 조회 및 예매를 이용해 추석열차를 예매할 수 있다.

모바일 웹과 코레일전용 어플리케이션 코레일톡으로도 추석 열차권 구매가 가능하다. 사진/ 코레일

양광수 기자 travel-bike@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바이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4
ad53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5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5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