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0
item45

한여름 밤 반포한강공원 ‘야경 투어’로 즐긴다

기사승인 2019.06.17  18:14:55

공유

- 6.18일부터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 통해 참가 신청

[트래블바이크뉴스=김지현 기자]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오는 6.28(금)~7.26(금)까지 매주 수·금·토·일요일, 저녁 8시 반포한강공원 일대에서 <한강 야경 투어>를 진행하며 6.18(화)부터 참가 신청 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한강 야경 투어>는 반포한강공원 일대의 야경 명소를 해설사와 함께 둘러 볼 수 있는 한강만의 투어 프로그램이다. 2018년 처음 선보여 ‘사전예약 100%’, ‘만족도 92%’를 기록하는 등 큰 호응을 얻어 올해는 운영 횟수를 두 배 이상 확대, 회당 참가 인원을 증원하고 한층 다채로운 이벤트를 준비했다.

운영 횟수는 2018년 총 16회에서 2019년 총 40회로 확대하고, 참가인원도 회당 40명에서 50명으로 늘렸다.

한강 야경 투어는 반포한강공원 일대의 야경 명소를 해설사와 함께 둘러 볼 수 있는 한강만의 투어 프로그램이다. 사진/ 서울시

낮에는 숨겨져 있던 한강의 반전 매력, ‘야경’을 소재로 기획한 <한강 야경 투어>는 올해 “달하 높이곰 돋아샤, 한강의 밤 비추오시라”라는 새로운 주제를 담았다.

이번 프로그램은 6.28(금)부터 5주간 매주 4회, 저녁 8시부터 약 90분간, 회당 성인 50명을 대상으로 운영되며, 미성년자라도 보호자를 동반할 경우에는 참가 가능하다.

한강에 특화된 전문 해설사가 안내할 투어 코스는 ▲고즈넉한 야경을 즐기며 사색할 수 있는 ‘서래섬’에서 시작해 ▲꽃을 형상화하여 조성한 ‘세빛섬’의 미디어 파사드쇼, ▲세계 최장 길이로 2008년 기네스북에 등재된 ‘달빛무지개분수’의 화려한 조명을 감상 할 수 있게 구성되어 있다.

또한 투어를 더욱 즐겁게 해줄 다채로운 이벤트가 진행된다.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나만의 한강 랜턴 DIY’는 참가자가 나만의 빛과 색을 담은 감성 랜턴을 만들고, 각자의 랜턴을 들고 투어를 진행하면 자연스럽게 한강의 밤을 밝히는 빛의 행진(랜턴 투어)이 완성되는 프로그램이다.

한편, 서울시는 한강 이야기를 소재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 중이다. 선사시대부터 현재까지 정치·경제·문화의 중심지였던 한강의 유구한 역사를 체험하는 <한강 역사 탐방>과 투금탄 설화를 스토리 보드게임 형식으로 풀어낸 초등학생 대상의 <한강공원 비밀지도 : 강서에 숨겨진 황금을 찾아라>가 있다.

총 12개 코스로 구성된 <한강 역사 탐방>은 한강 역사 해설가가 한강 인근 유적지와 문화시설 등 코스에 얽힌 한강 관련 역사, 문화, 인물에 대한 해설을 해주는 도보관광 해설 프로그램이다. 올해 11.30(토)까지 매주 화요일을 제외한 주 6일간 운영하며, 사전 예약 접수를 통해 진행된다.

<한강공원 비밀지도>는 ‘투금탄 설화’ 속 우애 좋은 형제처럼 미션을 통해 황금도 얻고 협동심과 지혜를 키울 수 있는 초등학생 대상 스토리 보드게임이다. 6.29(토)~7.13(토)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12시 30분까지 개인 및 단체 참가자를 대상으로 강서한강공원에서 진행된다.

회당 총 20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형제, 자매, 친구와 함께 참여하여 직접 만든 황금덩어리도 찾고 최고의 형제(우승자)에 선발될 수 있도록 도전해보자!

모든 프로그램은 사전 접수를 통해 무료로 참가 가능하다. <한강 야경 투어>와 <한강공원 비밀지도>는 6. 18(화)부터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을 통해 접수하면 되고, <한강 역사 탐방>은 전용 홈페이지를 통해 상시 접수가 가능하다.

김지현 기자 travel-bike@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바이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4
ad53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5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5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