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0
item45

일생 ‘허니문’ 남다르게 보내고 싶다면? 발리 1등 리조트 ‘수리발리’

기사승인 2019.05.15  20:36:39

공유

- 이보다 호화로우면서 이보다 편안한 여행은 당분간 지구상에 없다

[트래블바이크뉴스=발리/ 임요희 기자] 세계 4대 해변 발리는 전 세계 셀럽들이 신혼여행을 오는 곳으로 다른 어느 곳과도 비교할 수 없는 발리만의 독특한 색채로 무장되어 있다.

인도양 아름다운 해변과 무성한 열대림은 기본. ‘신들의 섬’이라는 별명처럼 발리 곳곳에는 대형 사원이 자리 잡고 있으며 또한 집집마다 개인 사원을 소유하고 있다. 집 하나에 사원 하나라고 보면 틀리지 않다. 이에 유럽인들은 발리 허니문을 매우 신성하고 특별한 일로 여긴다.

수리 발리 풀빌라는 블랙샌드 비치를 배경으로 우아한 신부처럼 고고한 건축양식이 특징이다. 사진/ 수리 발리

발리 내에서도 유럽인이 이용하는 리조트는 따로 있다. 발리 따바난 지역에 위치하는 수리 발리(Soori Bali) 풀빌라가 그곳으로 아름다운 블랙샌드 비치를 배경으로 우아한 신부처럼 고고한 건축양식이 특징이다.

먼저 발리 남서쪽 도시 따바난(타바난)은 모세의 기적을 방불케 하는 따나롯(티나롯) 사원으로 유명한 곳이다. 발리인들은 매년 210일을 기념하는 오달란동안을 맞이해 타라놋사원을 향해 기도를 올린다.

수리 발리는 저 멀리 ‘게와까파크’의 거대 비슈누상까지 내다보일 만큼 탁 트인 입지를 자랑한다. 사진/ 트래브바이크뉴스DB

평상시 오후에는 일몰 데이트를 즐기러 나온 현지인, 외국인 여행자들로 따나롯 사원 일대가 제법 북적인다. 사원 입구에는 발리 특산물을 판매하는 점포가 일렬로 도열해 있어 버터콘구이 등 로컬 간식을 사먹는 재미가 있다.

따바난 최고의 풀빌라 리조트 ‘수리 발리’는 아름다운 인도양과 화산석 블랙샌드 해변이 한 폭의 그림처럼 어우러지는 곳으로 저 멀리 ‘게와까파크’의 거대 비슈누상까지 내다보일 만큼 탁 트인 입지를 자랑한다.

싱가포르 유명 건축가의 작품이기도 한 수리발리는 43채 전 객실 스위트룸으로 구성되어 있다. 사진/ 임요희 기자

싱가포르 유명 건축가의 작품이기도 한 수리발리는 43채 전 객실 스위트룸으로 구성되어 있다. 허니무너에게 추천할 만한 객실은 ‘비치프론트 풀빌라’.

수리발리 ‘비치 프론트’ 풀빌라 최고의 매력이라면 프라이빗 해변으로 바로 내려갈 수 있도록 개인 풀과 계단이 연결되어 있다는 점이다. 풀빌라에서 편안한 휴식을 취하다가 때때로 드넓은 해변을 산책하며 호젓한 시간을 보낼 수 있어 지루함 없는 리조트 생활을 약속한다.

수리 발리에서는 흑설탕처럼 반짝이는 모래사장과 푸른 바다, 흰 파도가 모두 다 내 것이다. 해질녘 서쪽하늘을 붉게 물들이는 노을은 다른 요소에 비하면 덤이다.

수리발리 ‘비치 프론트’ 풀빌라 최고의 매력이라면 프라이빗 해변으로 바로 내려갈 수 있도록 개인 풀과 계단이 연결되어 있다는 점이다. 사진/ 수리 발리

럭셔리 중의 럭셔리인 만큼 객실에 비치된 캡슐 스타일 커피머신은 ‘일리’ 제품이고, 홍차류는 TWG 브랜드이다. 모닝커피 외 홍차 룸서비스도 가능하다.

두 사람이 함께 들어가도 넉넉한 대형욕조 외에 따뜻한 실외에서 소금기 묻은 몸을 바로 씻어 내릴 수 있도록 노천 샤워실까지 준비되어 있다. 먹고, 자고, 놀고, 수영하고, 씻는 것이 가장 쾌적하고 편리한 방식으로 연결되어 1분 1초가 흐르는 것이 아까운 수리 발리다.

먹고, 자고, 놀고, 수영하고, 씻는 것이 가장 쾌적하고 편리한 방식으로 연결되어 1분 1초가 흐르는 것이 아까운 수리 발리다. 사진/ 임요희 기자

신혼여행 전문 '허니문리조트' 여행사 관계자는 “수리 발리 리조트는 4박6일 상품이 가장 인기가 많다”며 “수리 풀빌라 체류 시 단독 가이드를 통해 타나롯 혹은 우붓으로 반나절 관광을 나가고 있다”이라고 밝혔다,

수리 발리를 선택한다면 한국말이 자연스러운 현지 가이드와, 베테랑 운전사가 오로지 당신만을 위하여 주어진 일정을 밀착 안내할 것이다. 이보다 호화로우면서 이보다 편안한 여행은 당분간 지구상에서 찾기 힘들 것으로 보인다.

임요희 기자 travel-bike@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바이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4
ad53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5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5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