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0
item45

“라마단에 즐기는 진짜 두바이” 5월에 꼭 알아두어야 할 두바이 여행팁

기사승인 2019.05.07  00:05:21

공유

- 5월에 떠나야 더욱 좋은 두바이, 라마단 기간에 즐기는 반전 매력 여행

[트래블바이크뉴스=양광수 기자] 최근 두바이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과거 값비싼 여행지라는 오해에서 벗어나 합리적으로 여행을 즐길 수 있어졌기 때문이다.

뿐만 아니라 중동계 항공사의 가격경쟁으로 저렴한 항공권과 고품격 서비스로 큰 인기를 끌며 각종 미디어에 등장할 만큼 주목을 받고 있다.

상상하는 모든 것이 이뤄지는 곳 두바이는 사막 위에 지어진 도시답게 자연이 만든 아름다운 자연과 인간의 상상력으로 만들어진 건축물로 여행자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두바이도 5월이 찾아오면 차분한 분위기가 계속된다. 바로 5월 시작되는 라마단이 시작되기 때문이다. 사진/ 두바이 관광청

하지만 이런 두바이도 5월이 찾아오면 차분한 분위기가 계속된다. 바로 5월 시작되는 라마단이 시작되기 때문이다. 아랍어로 더운 달이라는 뜻의 라마단은 무슬림이 지켜야 할 5대 의미 중 하나로 두바이에서도 비교적 엄격하게 지켜진다.

가장 중요한 점은 해가 떠 있는 동안에는 금식을 해야 한다는 점이다. 이는 일반 상점가들도 마찬가지로 많은 가게들이 영업시간을 변경한다. 여행자라면 ‘혹시 두바이에서 굶다 오는 것 아닌가?’라는 고민을 할 수도 있지만, 그렇지 않다.

두바이 라마단 기간 중에는 어둠이 내린 후 열리는 성대한 만찬인 이프타를 즐길 수 있다. 사진/ 두바이 관광청

두바이 라마단 기간 중에는 어둠이 내린 후 열리는 성대한 만찬인 이프타를 즐길 수 있다. 대추야자와 물, 주스, 아랍커피로 배를 채운 후 본격으로 시작하는 이프타는 두바이를 대표하는 전통음식 수 백 가지가 제공된다.

물론 무슬림이 아닌 사람들을 위한 식당도 마련되어 있어 낮에도 식사를 즐길 수 있다. 라마단 기간 중 식사가 가능한 곳은 검은색 가림막으로 입구를 가리는 것도 체크해 두자.

라마단 기간 중 식사가 가능한 곳은 검은색 가림막으로 입구를 가리는 것도 체크해 두자. 사진/ 두바이 관광청
쇼핑몰은 라마단 기간 동안 연장 영업을 하는데, 보통 새벽 1시, 주말에는 새벽 2시까지 운영하기 때문에 쇼핑을 즐기는데도 전혀 문제가 없다. 사진/ 두바이 관광청

주요 쇼핑몰도 낮에는 늦은 개장으로 평온한 모습을 보이다가, 저녁이 되면 하나둘씩 반짝이는 불빛이 켜지며 반전매력을 선사한다. 쇼핑몰은 라마단 기간 동안 연장 영업을 하는데, 보통 새벽 1시, 주말에는 새벽 2시까지 운영하기 때문에 쇼핑을 즐기는데도 전혀 문제가 없다.

라마단은 이슬람 문화권에서 매우 중요한 행사 중 하나인 만큼 쇼핑몰들이 화려하게 변신한다. 더불어 라마단 기간에는 도시 곳곳에 있는 쇼핑몰에서 파격 세일을 진행해 최대 90% 이상 더욱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라마단 기간에는 도시 곳곳에 있는 쇼핑몰에서 파격 세일을 진행해 최대 90% 이상 더욱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사진/ 두바이 관광청
라마단기간에 꼭 주의해야 할 점은 따로 있다. 주요 두바이 액티비티와 볼거리의 운영시간이 바뀌기 때문이다. 사진/ 두바이 관광청

특히 라마단기간에 꼭 주의해야 할 점은 따로 있다. 주요 두바이 액티비티와 볼거리의 운영시간이 바뀌기 때문이다. 두바이 프레임부터, IMG 월드 오브 어드벤처, 두바이 파크 & 리조트, 옐로우 보트까지 운영시간이 변경된다. 두바이 여행에서 꼭 빠지지 않는 두바이 분수 역시 정오쇼는 저녁으로 대체되는 것도 참고해 두자.

이런 불편함이 있더라도 두바이에 꼭 가야 할 이유가 있다. 바로 라마단 기간에는 파격적인 할인가격을 통해 두바이의 최고급 호텔과 레스토랑을 즐길 수 있기 때문.

다양한 호텔과 레스토랑에서 제공하는 라마단 패키지는 5월부터 최대 50% 할인 혜택을 제공해 고품격 호캉스를 즐길 절호의 기회를 제공한다. 사진/ 두바이 관광청

다양한 호텔과 레스토랑에서 제공하는 라마단 패키지는 5월부터 최대 50% 할인 혜택을 제공해 고품격 호캉스를 즐길 절호의 기회를 제공한다.

양광수 기자 travel-bike@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바이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4
ad53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5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5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