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0
item45

‘전참시’ 박성광-송이 매니저, 고속도로서 장 신호?

기사승인 2019.04.20  10:32:39

공유

- ‘전참시’ 박성광-송이 매니저의 꽈배기 먹방 후폭풍

[트래블바이크뉴스=김태형 기자] ‘전참시’ 박성광과 송이 매니저가 고속도로에서 뜻밖의 장 신호(?)에 식은땀을 흘렸다.

20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하 전참시)’에서는 고속도로에서 위기 상황을 맞은 박성광의 모습이 담긴다.

박성광과 송이 매니저가 봄과 함께 컴백한다.

두 사람은 달콤하고 바삭한 즉석 꽈배기 먹방을 선보인다. 그러나 빈속에 먹은 게 문제였을까. 박성광이 장에서 요란한 신호를 받고 얼굴이 창백해졌다는 후문.

‘전참시’ 박성광이 긴급 신호에 식은땀을 흘렸다. 사진/ MBC

다가오는 긴급(?) 신호에 영혼까지 털린 박성광 때문에 송이 매니저도 덩달아 다급해져 큰 웃음을 선사한다. 송이 매니저는 박성광에게 “잠깐만요 오빠! 1km 1km!”라고 외친다. 극적으로 화장실을 발견한 박성광이 헐레벌떡 뛰어가는 사진 역시 웃음을 자아낸다. 이 모습을 본 송이 매니저도 끝내 폭소를 터트렸다.

두 사람이 위기를 어떻게 넘겼는지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참시’는 매니저들의 거침없는 제보로 공개되는 스타들의 리얼 일상, 그리고 시작되는 다양한 '참견 고수'들의 시시콜콜한 참견을 담은 예능 프로그램이다.

김태형 기자 travel-bike@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바이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4
ad53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5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5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