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50
item45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 짜장면 탕수육 호평

기사승인 2019.04.19  10:56:38

공유

-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 뜨거운 반응

[트래블바이크뉴스=김태형 기자]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8일 방송된 tvN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에서는 푸드 트럭을 운영하는 이연복 셰프, 에릭, 이민우, 존박, 허경환 모습이 담겼다.

이연복은 중국 편에 이어 미국 편에도 짜장면을 고집했고 그의 전략은 적중했다.

이 셰프는 “어느 나라를 가도 짜장면은 꼭 해보고 싶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날 이연복은 짜장면과 함께 탕수육, 만두, 차돌짬뽕 등의 메뉴를 선보여 미국 현지인들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인들이 한국식 중화요리에 매료됐다. 사진/ tvN

영업을 시작한 후 이연복은 불안감을 드러냈다. 그는 “퓨전으로 갈까도 생각했다”라고 솔직한 마음을 털어놓았다.

미국인들의 반응은 호평일색이었다. 푸드 트럭 손님들은 짜장면 한 그릇을 깔끔히 비운 뒤 "정말 맛있었다. 아주 괜찮았다"라고 엄지를 치켜들었다.

탕수육 반응도 좋았다.

미국인들은 "완전 중독됐다"라며 이연복 셰프 전매특허 탕수육 맛에 놀라움을 드러냈다.

아리 테이머 LA 셰프도 짜장면과 탕수육을 맛본 뒤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현지에서 먹힐까’ 시리즈는 푸드트럭으로 현지 입맛 저격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김태형 기자 travel-bike@naver.com

<저작권자 © 트레블바이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4
ad53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ad5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5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